이원우(WONWOORI)

WONWOORI

작곡가 이원우는 테크놀로지를 활용하여 인간의 가치와 가능성을 이끌어내는 작업에 집중하고 있다. 인공와우(CI)를 사용하는 청각 장애인을 위한 전자악기 개발, 시각 장애인을 위한 합주용 보조장치 활용연구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인간의 뇌가 표출하는 데이터에 매료되어 뇌전도 데이터의 창의적 예술화에 매진하고 있다. EEG의 음악화 연구로, 해금과 전자음향을 위한 ‘Mind Wave’, 기억의 데이터를 활용한 라이브 일렉트로닉스 ‘기억의 순환’을 차례로 발표하였다. 2019 ICMC에서는 ‘뇌전도 데이터를 활용한 입상합성 소리화 연구’, ‘EEG 프리페어드 피아노’가 EEG의 음악적 활용 사례로 인용되었다.

Composer WONWOORI is focusing on drawing human values and possibilities by utilizing technology. It is developing electronic instruments for hearing-impaired people using cochlear implants (CI) and researching the use of ensemble aids for the visually impaired, and has recently been fascinated by the data expressed by the human brain, focusing on the creative art of epilepsy data. Through the study of musicalization by EEG, 'Mind Wave' for haegeum and electronic sound and 'Circle of Memory' for live electronic using data of memory were published one by one. At the 2019 ICMC, "Study on Phase Synthetic Sounding Using Brain Conduct Data" and "EEG Prefared Piano" were cited as examples of musical use by EEG.

와우-로그 : 인공와우 장치 사용자를 위한 전자음악 프로젝트

WOW-LOG: Electronic Music Project for Cochlear Implant Users

인공와우 사용자들은 인공와우 장치의 기술적 한계로 인해 건청인과는 다르게 소리와 음악을 인지한다. 간단한 대화를 알아들을 수 있는 정도의 소리는 지각할 수 있는 반면, 음역대가 다양한 음악은 지각하기 어렵다. 이러한 이유로 대부분의 인공와우 사용자들은 음악을 감상하며 즐거움을 찾기 힘들다. 인공와우 사용자들에게 ‘음악의 즐거움’을 전달하기 위해서는, 서로 다른 음악과 소리에 관한 경험을 공유하고 이해할 필요가 있다.

작곡가 이원우는 2019년 4월부터 〈와우-로그〉 프로젝트를 통해 인공와우 사용자와 소리 및 음악 인지 방식을 연구해왔다. 이를 토대로 인공와우 사용자들의 소리 세계를 구현한 플레이풀 미디어, 즉 전자악기를 개발하고 음악을 창작하고자 하였다. 작곡가는 서로 다른 소리의 세계를 이해하고 음악적 상호작용을 통해 인간에게 있어 ‘음악의 본질적인 요소가 무엇인지’ 고찰하고자 했다. 그리고 인공와우 사용자는 음악적 즐거움을 통해 궁극적으로 '어음 분별력과 청감을 개발'할 수 있었다.

본 작품은 지난 1년여간의 소리 및 음악 인지 연구 과정을 공연의 형태로 재구성한 것으로, 인공와우 사용자는 청감개발 정도에 따라 현재 잘 들리는 것과 미래에 듣게 될 것을 탐색, 비교하는 내면화 과정을 가진다. 크게 4부로 구성되었으며, 청각장애인의 가청음역 개발, 구분 가능한 음정을 통한 선율 생성, 인지하기 쉬운 음색 설정, 그리고 선행 과정에서 도출한 음악 요소들을 토대로 인공와우 사용자가 직접 연주하는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Owing to the technical limitations of cochlear implants, the users of such implants perceive sound and music differently from those with no hearing impairments. While they can perceive and understand sounds in simple conversations, cochlear implant users have a hard time perceiving music with various ranges. Therefore, they cannot enjoy listening to music. To extend the “joy of music” to cochlear implant users, they must be able to share and understand different experiences in relation to music and sounds.

Since April 2019, composer Lee Won-woo has been studying cochlear implant users and various methods to transmit sounds and music to them through the WOW-LOG project. He intends to develop playful media and create music by recreating the audio world of cochlear implant users, using electronic instruments. The composer tried to understand this world of different sounds through musical interactions, and to study the fundamental elements of music for human beings. As a result of finally being able to enjoy music, cochlear implant users could ultimately “develop sound discernment and a sense of hearing .”

This approximately year-long research project on sound and music perception was restructured into a performance. Cochlear implant users undergo an internalization process, in which they explore and compare what they can currently hear and what they will be able to hear in the future, depending on the development of their sense of hearing. This process comprises four steps: developing audio frequency ranges for the hearing-impaired, creating melodies through distinguishable intervals, setting tones that are easy to perceive, and listening to the music performed by cochlear implant users based on the musical elements derived from the preceding process.

about Web-Exhibition

작품을 구성하는 데이터의 종류를 바꾸는 과정

알고리즘 프로그래밍으로 작품을 만드는 것은 데이터를 해석하고 그 데이터의 종류를 어떻게 바꿔나갈 것인지 결정하는 과정과 같다. 정수의 입력 값을 가지고 소리의 신호로 치환하거나, 미디 데이터의 0과 127 사이의 값을 -1과 1의 사이로 범위를 차환하며 적절한 크기로 바꾸기도 한다. 소리의 신호와 시각의 정보를 서로 교환하기도 하며, 더 나아가 순간의 단편적 데이터를 시간의 지속적 흐름으로 바꾸어 구성하기도 한다.

이번 전시가 오프라인 공간 전시에서 온라인 웹 공간 전시로 바뀐 것도 어쩌면 이 작품을 구성하는 데이터의 종류를 바꾸는 과정일지도 모른다고 생각했다.

예정대로라면 오프라인에서 관람자가 경험하게 될 와우로그의 감상 데이터의 종류는 [시각 : 영상], [청각 : 음악], [촉각 : 악기] 이었다. 전시를 위한 매체가 웹으로 변함에 따라 가장 크게 포기해야할 매체, 가장 영민하게 변환해야할 데이터는 [촉각 : 악기] 이었다. 원안대로라면 인공와우 사용자의 음악 인지 방식이 반영된 전자악기를 관람객이 직접 만지는 감상 방식을 통해 작곡가와 인공와우 사용자가 교류했던 과정을 따뜻하게 직접적으로 전달하고 싶었다. 어쩌면 전시의 클라이막스였기에 가장 극적인 부분이었고, 촉각을 포기함으로써 잃게 될 손실을 어떤 방식으로 보완해야할까 고민해야했다.

웹에서는 관람객 모두에게 이 악기를 쥐여줄 수 없기 때문에 악기 그 자체를 그대로 보여주는 방식은 일찍 포기했다. 악기를 만질 수 없다면, 촉각을 통해 전하고 싶었던 감동의 차원을 다른 장르로 변환해서 전달해보자고 생각했다. '와우-로그' 프로젝트가 인공와우 사용자의 음악인지 방식의 기록으로 시작했기에 수필처럼 적어보면 어떨까 생각했다. 인공와우 사용자들께서 해주셨던 이야기들과 작곡가인 내가 와우-로그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느꼈던 점을 수필처럼 적어보았다. 비록 활자로 되어있지만, 소리에 관한 이야기들을 글로 적어서 전달한다면 글을 통해 프로젝트의 핵심 주제와 목표를 직접적으로 전달하는 한편 서로 다른 음악세계를 공유할 수 있으리라 생각했다. 오래전 읽었던 책이 문득 생각나서 책장을 살펴보듯, 이 짧은 수필들이 웹이라는 공간을 통해 많은 사람들의 마음 한켠에 자리하기를 바라본다.

Changing the Type of Data that Compose the Work

Creating a work with algorithm programming is the process of interpreting data, including determining how to change the type of data. Occasionally, an integer input value is transposed to a sound signal or a value between 0 and 127 in the MIDI data is transposed to a range of -1 and 1 and then changed to an appropriate figure. Sound signals and visual information are exchanged, and further, instant fragmentary data are turned into a persistent flow of time.

I reckoned that perhaps the change from offline to online exhibition is a process of changing the type of data that compose the work.

If things went as planned, the audience would have experienced the following types of so-called WOW-LOG data offline: [visual: image], [auditory: music], and [touch: instruments]. As the medium for exhibition changed to the web, the medium and data I had to give up the most and convert most keenly were [touch: instruments]. Further, if things went as planned, my hope was to convey directly and kindly the process of exchange between the composer and cochlear implant users by allowing the audience to touch personally the electronic instruments that apply the method of music recognition by cochlear implant users. This was perhaps the most dramatic part because it was the climax of the exhibition, and I had to consider how I would compensate for the loss caused by giving up the sense of touch.

Given that the instruments cannot be held by every audience on the web, I soon gave up the method of displaying the instruments. If the audience could not touch the instruments, then I had to convert the dimension of feelings that I wanted to convey to the audience into a different genre. Because the “WOW-LOG” project began as a recording of the method of music recognition by cochlear implant users, I thought of writing an essay on it. Thus, I wrote the stories I heard from cochlear implant users and my feelings regarding the “WOW-LOG” project. I reckoned that through my writing of stories related to sound, the core theme and goal of the project would be directly conveyed, and I would be able to share different worlds of music with the audience. My hope is that these short essays will dwell in the hearts of many, like an old book that suddenly regains popularity, through the web.

VISIT THE PROJECT

ARTIST HOME